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 직무정지 가처분 기각, 신의한수 (20181229) -HPBS화평방송 > 뉴스

화평방송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 부활절


뉴스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 직무정지 가처분 기각, 신의한수 (20181229) -HPBS화평방송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 직무정지 가처분 기각"

페이지 정보

DATE : 2018-12-29 16:57

본문

HPBS화평방송- 사랑의 교회 오정현 목사 직무정지 가처분 기각. 신의한수

서울고등법원(부장판사:권순형) 12월 28일 갱신위 측이 제기한 오정현 담임목사, 위임목사, 당회장 직무집행정지가처분(2018카합20125)에 대해 기각 결정을 내렸다.
c1c84e2d88053c49ac17573dcc939051_1555575176_8544.png

갱신위가 지난 12월 5일 오정현 목사 위임무효결의 무효 확인 소송 파기환송심에서 승소하자, 곧바로 12월 10일 오정현 목사 직무집행정지가처분을 제기하고 대법 상고심 판결 때까지 오정현 목사가 사랑의교회 대표자로서 설교, 당회 소집과 사회, 계약체결, 기타 일체의 직무를 해서는 안 된다며 위반 시 1회당 10억원을 지급할 것을 요구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오정현 목사의 직무집행가처분 등이 필요한 정도로 채권자들에게 현저한 손해 또는 급박한 위험이 발생하였거나 발생할 우려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가처분 기각 결정을 내렸다.

재판부는 “동서울노회가 파기환송심 선고 이후 12월 17일 임시노회를 열어 박진석 목사를 사랑의교회 임시당회장에 파송하였으므로, 사랑의교회 위임목사로서 오정현 목사의 직무집행이 12월 18일부터 정지됐다”며, “오정현 목사가 계속 직무를 집행함으로써 채권자들이 입을 수 있는 손해나 위험은 어느 정도 해소됐다고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가처분 심리 직전 동서울노회가 박진석 목사를 사랑의교회 임시당회장으로 파송한 것이 선착이었다. 아울러 재판부는 갱신위 측이 동서울노회 임시당회장 파송 결의가 총회헌법에 위반됐다는 주장에 대해서도 “동서울노회 임시당회장 파송 결의가 현저히 정의관념에 반하여 당연 무효라고 판단하기에 부족하다”고 밝히고 이에 따라 재판부는 갱신위 측의 직무집행가처분신청 및 이를 전제로 하는 나머지 신청은 이유가 없으므로 모두 기각하기로 결정했다.
 



화평방송

회사명 : 화평방송   /   대표/발행인 : 김경옥   /  
주소 : 인천광역시 남동구 서창남순환로 190-15, 722-801   /   전화 : 032. 244. 9175   /   등록번호 : 인천 아01406   /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 hpbs.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